[파이낸셜뉴스] 지역아동센터 '맘 편한 꿈다락' 1호점 개소

롯데, 군산에 지역아동센터 '맘 편한 꿈다락' 1호점 개소

전북 군산시 회현면에서 열린 롯데의 지역아동센터 'mom편한 꿈다락' 1호점 개점식에서 임석재 구세군자선냄비본부 배분실장, 김은수 롯데주류 군산공장 공장장,신재국 구세군자선냄비본부 사무총장,김관영 국민의당 의원,오성엽 롯데그룹 경영혁신실 커뮤니케이션팀 부사장,최영순 회현지역아동센터장(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가 엄마의 마음이 편안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새로운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롯데는 9일 전북 군산시 회현면에 지역아동센터 '맘(mom)편한 꿈다락' 1호점을 열었다. 이날 오픈 행사에는 롯데그룹 경영혁신실 커뮤니케이션팀 오성엽 부사장, 롯데주류 군산공장 김은수 공장장, 국민의당 김관영 의원, 구세군자선냄비본부 신재국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mom편한'은 롯데가 엄마의 마음이 편안한 세상을 만들겠다는 의지로 2013년 론칭한 롯데의 사회공헌 브랜드다. 이번에 오픈한 'mom편한 꿈다락'은 아동들의 방과 후 돌봄을 담당하고 있는 지역아동센터의 환경 개선을 통해 아이를 맡기는 엄마와 가족들의 마음을 편안하게 하고, 아이들에게는 꿈을 키울 수 있는 공간과 문화적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자기만의 공간을 갖고 싶어 하는 아이들을 위해 '다락방 아지트'라는 콘셉트를 적용해 아이들이 학교에서 돌아와 긴 시간을 보내는 지역아동센터를 보다 친근하고 즐거운 공간으로 느끼도록 했다.

실제 센터의 환경 개선과 함께 친환경 원목 소재를 활용해 2층 구조로 만든 '꿈다락 책방', 프로젝터와 스크린을 설치해 영화 감상 및 교육장으로 활용할 수 있는 '꿈다락 영화관', 변화하는 교육 환경을 고려한 디지털 학습실 등을 새롭게 구성했다.

롯데는 이번 1호점을 시작으로 올해 약 20개소, 5년 내 100개소의 지역아동센터를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롯데그룹 커뮤니케이션팀 오성엽 부사장은 "mom편한 꿈다락 1호점이 아이들에게는 내 방처럼 즐겁고 편안한 공간이, 엄마들에게는 아이를 보내고도 마음 편히 일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신영 기자
twitter facebook 카카오스토리